• 망막 클리닉
  • 당뇨망막병증

당뇨망막병증

diabetic retinopathy

당뇨를 앓는 환자 대부분에게서 발생하는 합병증으로, 고혈당으로 인해 모세혈관에 손상이 생김에 따라 망막의 말초 혈관에 순환장애가 발생하는 질환을 당뇨망막병증이라고 합니다. 초기에는 자각할 수 있는 증상이 없어 병을 인지하기 어려울 수 있으나, 방치하거나 적절한 치료시기를 놓치는 경우 경우 실명에 이를 수도 있습니다.

분류 및 증상

망막의 경계 막을 뚫고 자라는 신생혈관의 발생 여부에 따라 증식성과 비증식성으로 구분합니다.
비증식 당뇨망막병증은 당뇨망막병증 환자의 80%가 해당될 정도로 가장 흔하게 발생하는 질환입니다. 이는 미세혈관류, 망막출혈, 경성삼출몰 등을 추가로 유발할 수 있으며 심한 경우 황반부종이 동반되어 시력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습니다.
증식 망막병증은 원활하지 않은 혈액공급으로 인해 새로운 혈관이 생성되는 질환입니다. 비정상적으로 새롭게 생성된 혈관은 쉽게 터지며 유리체 출혈, 망막 앞 출혈, 섬유화 증식, 견인 망막박리와 같은 심각한 안질환이 동반될 가능성이 있으며, 이는 실명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.

  • 시야가 흐릿해진다.

  • 밤에 특히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느낀다.

  • 눈을 깜빡일 때 눈앞이 번쩍거리는 광시증이 나타난다.

  • 시야에 작은 실이 보이는 비문증이 나타난다.

진단방법

안저촬영, 형광안저혈관조영, 빛간섭단층촬영 등을 통해 진단합니다.
더원서울안과는 전체 망막 변화를 한 눈에 확인하도록 광각안저카메라를 도입한 동시에 비침습적이면서 고해상도로
망막 단층을 시각화해서 보여주는 빛간섭단층촬영기를 도입하여 보다 정확한 진단 및 치료가 가능합니다.

  • 광각형광안저혈관조영에서 보이는 신생혈관 이미지

    광각형광안저혈관조영에서 보이는 신생혈관

  • 빛간섭단층촬영에서 보이는 황반부종 이미지

    빛간섭단층촬영에서 보이는 황반부종

치료방법

당뇨 기저질환자의 경우 1년에 최소 한번은 눈 검진을 받는 것이 좋으며 철저한 혈당조절과 혈압, 고지혈증, 신장 기능의 관리가 필요합니다.
당뇨망막병증이 발생하면 심한 비증식 당뇨망막병증의 경우, 2-4개월마다 검진이 필요합니다.
당뇨망막증 초기에는 혈압, 혈당, 혈액 내 지방 등을 조절하는 노력을 통해 당뇨를 관리하고, 주기적으로 경과를 관찰하는 것이 필요합니다.
병이 이미 상당히 진행된 경우 발생시기와 진행상태에 따라 항체 주사치료, 레이저치료, 수술치료 등을 선택 할 수 있습니다.
신생혈관의 생성을 막는 항체를 안구에 주사하는 항체주사 치료는 병의 발생을 늦추고 시력회복까지 기대할 수 있습니다.
하지만 모세혈관이 이미 많이 파괴된 상태라면 망막의 주변부에 레이저를 조사하는 범망막응고술을 실시하여 신생혈관 생성을 억제할 수 있으며, 홍채에까지 신생혈관이 증식할 시에는 혼탁한 유리체와 신생 혈관을 제거하는 유리체 절제술을 시행할 수 있습니다.
당뇨망막병증 치료시에는 안과치료와 함께 내과치료가 병행된다면 치료 효과를 더 높일 수 있습니다.

  • 치료 전 이미지

    치료 전

    유리체 출혈이 동반된 모습

  • 유리체절제술
  • 치료 후 이미지

    치료 후

    유리체 출혈이 사라진 모습

더원서울안과는 당뇨망막병증의 임상적 특성과 병변 양상을 고려하여 다양한 안구내주입술뿐 아니라 유리체절제술까지 가능하며
레이저의 경우 일부 종합병원에만 구비된 파스칼레이저로 통증/부작용이 감소된 치료가 가능합니다.

병원 진료시간
  • 평일

    오전 08:30 - 오후 05:30
  • 토요일

    오전 08:30 - 오후 01:30
  • 점심시간

    오후 01:00 - 오후 02:00
병원 위치

서울 강남구 강남대로 652 신사스퀘어 8, 9층

지하철 3호선 신사역 6번 출구에서 도보 330m
지하철 3호선 압구정역 5번 출구에서 약 1.3km

전화상담

진료예약

카카오톡

온라인상담